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정보 바로가기
맑음
맑음 34.0℃
미세먼지

미세먼지 (보통)

초미세먼지 (보통)

모바일 메뉴 열기

서브메뉴

본문영역

“출동! 서빙GO 방역봉사단 운영” new

용산구 서빙고동 주택해충 방역사업 '호응' 
- ‘찾아가는 우리동네 한바퀴사업 일환
- 23일까지 주거취약 저소득가구 130세대 방역 지원
- 11월까지 무단투기지역(19) 대청소, 은둔 취약계층 발굴 이어가

더위도 더위지만 여름에는 모기랑 바퀴벌레가 많아서 생활하기 힘들죠. 동에서 이렇게 나와서 방역까지 해주니까 정말로 고맙네요용산구 서빙고동에 사는 박동현(가명)씨 이야기다.
서울 용산구 서빙고동주민센터(동장 김승규)가 주택해충 방역사업 출동! 서빙Go 방역봉사단운영으로 주민 호응을 얻고 있다.
-관 연대 강화를 위한 찾아가는 우리동네 한바퀴사업 일환이다.
방역 대상은 지역 내 주거취약 저소득가구 130세대다
이 중 상태가 심각한 20세대를 선정, 전문 방역업체(올바른 환경)와 서빙고동 직원, 새마을지도자회가 19~20일 양일 간 방역 봉사를 진행했다. 바퀴벌레 제거약 등 방역 물품도 전달했다.
나머지 110세대에는 23일까지 방역 물품만 지급한다. 거동 불편 가구에는 공무원이 직접 현장을 찾아 물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지난 19일 방역에 동참한 안형준 올바른 환경 대표는 한남 재개발 사업이 지연되면서 주민들이 열악한 환경 속에서 힘들게 생활한다는 소식을 듣고 봉사에 참여하게 됐다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종종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동주민센터는 주택해충 방역사업 외에도 주민과 함께하는 상습 무단투기지역(19) 대청소, 주민 관계망을 활용한 은둔 취약계층 발굴 등 찾아가는 우리동네 한바퀴사업을 오는 11월까지 계속 이어갈 예정이다.
김승규 서빙고동장은 지난 6월 동주민센터 리모델링 준공식을 마치고 주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사업을 새롭게 기획했다방역수칙을 최대한 준수하면서 코로나19로 인해 단절된 지역 내 소통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빙고동은 조선시대 얼음 창고(서빙고)가 있던 마을이다. 2.82면적에 주민 14000명이 모여 살고 있다. 마을 일부는 한남재정비촉진구역으로 지정돼 재개발을 앞뒀다.
서빙고동주민센터(서빙고로 279)는 지하2, 지상6, 연면적 3293규모로 최근 리모델링을 진행, 용산구 제1호 열린육아방, 우리동네 키움센터, 문화강좌실, 빙고마루, 코인노래방 등을 신설했다.

작성자
홍보담당관
등록일
2021.07.21
조회
309
이메일
전화번호
 
부서
서빙고동
첨부
 
"출처표시"용산구청이(가) 창작한 `“출동! 서빙GO 방역봉사단 운영”`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다음글에 관한 표입니다. 총 2열로 되어 있으며 1열은 이전글, 다음글, 2열은 이전글 제목, 다음글 제목에 관한 내용이 있습니다.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목록 트위터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