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는 행정구역상으로는 1896년 4월 17일 한성부 용산방으로 시발되었으며, 광복후인 1945년 10월에 용산구역소의 명칭이 용산구로 개칭되었으며, 1946년 10월 18일부터 [서울 특별시 용산구]로 개칭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습니다.

동제의 실시는 1955년 4월 시조례에 의거 종전의 동회를 행정동으로 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습니다.

이태원1동 연혁

1750' 1751 - 한성부 남부 둔지방 리태원계

1890' 1894  - 한성부 남서 둔지방 리태원계 리태원동
1910' 1911. 4. 1  -  1914 일제에 의해 경기도 한지면으로 개편
                            경기도 고양군 한지면 리태원리
1930' 1936  - 경기도 리태원정

1940' 1946 (1946. 10. 9)  -  서울특별자유시 리태원동 
          해방후 동제실시에 따라 행정구역이 개편
          행정동명을 이태원 남부동을 이태원제1동으로 중부동과 북부동을 합쳐 이태원제2동으로 하여 현재에 이름
1990' 1997. 12.12  -  동청사 이태원동 116번지에서 현 위치인 이태원 100-3으로 청사이전

이태원동은 남산의 남쪽에 위치한 동으로 조선시대 이태원이라는 역원이 있었기 때문에 붙여진 동명입니다. 역원으로서의 이태원은 오래전에 없어지고 그 명칭을 가진 동네가 용산구 동북쪽에 자리잡아 현재의 이태원동이 되었습니다.

태원의 명칭은 옛 기록에 보면 여러 가지 명칭으로 다양하게 씌어졌으나 효종때 이 동네에 배나무가 많다고하여 이태원이라 칭했다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