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정보 바로가기
구름많음
구름많음 8.0℃
미세먼지

미세먼지 (보통)

초미세먼지 (보통)

모바일 메뉴 열기

서브메뉴

본문영역

“이제 모든 통학로가 금연거리입니다” new

용산구, 31개 학교 통학로 금연거리 추가 지 
- 8일자로 금연거리 추가지정 고시
- 초등학교 12, 중학교 8, 고등학교 9, 특수학교 1, 고교학력인정학교 1곳 포
- 5개월 간 계도기간 거쳐 내년 3월 1일부터 단속…적발시 과태료 10만원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지난 8일자로 지역 내 31개 학교 통학로 일부(6328m)를 금연거리로 지정했다. 
사실상 지역 내 모든 통학로가 금연거리가 된 것. 
31개 학교는 다시 초등학교 12곳, 중학교 8곳, 고등학교 9곳, 특수학교 1곳, 고교학력인정학교 1곳으로 나뉜다. 지정범위는 구 홈페이지 공고/고시 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는 내년 2월 28일까지 약 5개월 간 계도기간을 이어간다. 단속은 내년 3월 1일부터다. 금연거리 내 흡연 적발시 과태료 10만원을 부과한다.
구는 오는 26~30일 5일에 걸쳐 단속공무원(4명), 금연지도원(12명), 희망근로(2명) 등 18명을 투입, 금연거리 안내 캠페인을 벌이기로 했다. 또 내달까지 금연거리 시작과 끝, 중간 지점에 금연거리 바닥 안내판을 설치, 시민들이 금연거리 지정 여부를 자연스럽게 인지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금연거리 지정은 서울특별시 용산구 금연구역 지정 및 간접흡연피해방지 조례 제5조에 따라 이뤄졌다.
구는 2018년 한남초를 시작으로, 2019년 중경고 주변을 금연거리로 지정한 데 이어 올해 초 한강초, 용강중, 남정초 주변을 금연거리로 추가로 지정했다. 
또 금년 1월부터 나머지 31개교 현장방문 및 주민 면담, 금연거리 지정 타당성 검토 및 설문조사를 이어왔으며 지난달 행정예고를 거쳐 이달 금연거리 지정을 마무리 했다. 
설문조사에서는 주민·학생 97.6%가 금연거리 지정에 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아동·청소년 건강을 보호하고 및 금연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역 내 통학로를 모두 금연거리로 지정했다”며 “간접흡연으로 인한 피해를 상당부분 막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구는 학교주변 금연거리 지정 외 비대면 금연클리닉 운영, 공동주택 금연구역 지정, 흡연자 단속 등 다양한 방식으로 주민들의 금연 활동을 유도하고 있다.
작성자
홍보담당관
등록일
2020.10.19
조회
184
이메일
전화번호
 
부서
보건행정과
첨부
 
"출처표시"용산구청이(가) 창작한 `“이제 모든 통학로가 금연거리입니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다음글에 관한 표입니다. 총 2열로 되어 있으며 1열은 이전글, 다음글, 2열은 이전글 제목, 다음글 제목에 관한 내용이 있습니다.
이전글 성장현 용산구청장, 온전한 용산공원 조성 약속
다음글 용문동에 주민편의 복합시설 짓는다

목록 트위터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