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정보 바로가기
맑음
맑음 0.0℃
미세먼지

미세먼지 (좋음)

초미세먼지 (보통)

모바일 메뉴 열기

서브메뉴

본문영역

연말까지 키움센터 8곳으로 확충 new

용산구, 우리동네 키움센터 5호점 문 열어
- 보편적 돌봄서비스 확충코자
- 원효로제2동에 키움센터 5호점 신설
- 연말까지 한강로·서빙고·이태원2동에 3곳 더해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보편적 돌봄서비스 확충을 위해 27일 ‘우리동네 키움센터’ 5호점을 개소했다.
위치는 원효로제2동(효창원로39, 2층)이다. 98.78㎡ 규모에 활동실, 학습실, 사무실, 탕비실을 갖췄다. 센터장, 돌봄교사, 키움코디 등 4명이 최대 20명의 아동을 돌본다. 이용대상은 지역 내 주민등록을 두거나 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만 6~12세 아동이다.
운영시간은 학기 중 낮 12시~오후 8시며 방학 때는 오전 8시~오후 8시로 연장 운영한다. 상시돌봄 외 시간 단위 일시돌봄도 이용할 수 있다.
아동들의 욕구에 맞춰 구는 키즈줌바, 키즈요가, 놀이수학, 미술활동, 영화감상 등 놀이·학습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운영할 계획이다.
개소식은 이날 오후 4시에 열렸다. 성장현 구청장, 조혜은 센터장, 학부모, 관계공무원 등 30명이 자리했으며 내빈소개, 경과보고, 축사, 시설소개, 현판 제막식 순으로 30분간 진행됐다.
우리동네 키움센터는 아동복지법 제44조의2(다함께돌봄센터)에 따라 정규교육 시간 외 초등학생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시·군·구청장이 설치·운영하는 시설을 말한다.
부모 소득수준과 상관없이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에게 보편·상시적 서비스를 제공한다. 요금은 월 5만원 수준으로 간식비, 활동비가 포함돼 있다. 
지난해 구는 원효1동(원효로64길 25), 이촌2동(이촌로2가길 75), 한남동(이태원로36길 7), 효창동(효창원로 160) 4곳에 키움센터 1~4호점을 한꺼번에 오픈한 바 있다.
5호점 신설은 지난해 말부터 진행됐다. 시 공간선정 심의 및 민간 건물 임대차 계약을 거쳐 올해 2월부터 석면제거, 리모델링 공사를 이어왔다. 5월에 센터장 등 기간제근로자를 채용했으며 이달 센터 이용 아동을 모집, 시범운영에 나섰다.
연말까지 구는 센터 3곳을 추가한다. 한강로동(한강로3가 63-70), 서빙고동(서빙고로 279), 이태원제2동(녹사평대로40나길 37)에 각각 6~8호점 설치를 진행하고 있다.
센터 이용을 원하는 주민은 '서울시 우리동네키움포털‘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시설 방문 및 유선 접수도 가능하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초등학생 돌봄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연말까지 키움센터를 8곳으로 늘린다”며 “맞벌이 부모들의 육아 부담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자
홍보담당관
등록일
2020.07.29
조회
82
이메일
전화번호
 
부서
어르신청소년과
첨부
 
"출처표시"용산구청이(가) 창작한 `연말까지 키움센터 8곳으로 확충`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다음글에 관한 표입니다. 총 2열로 되어 있으며 1열은 이전글, 다음글, 2열은 이전글 제목, 다음글 제목에 관한 내용이 있습니다.
이전글 놀이의 가치 재조명…아동친화도시 조성 박차
다음글 위기의 소상공인 구한다…긴급자금 50억원 투입

목록 트위터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