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맑음
맑음 0.0℃
미세먼지

미세먼지 (좋음)

초미세먼지 (보통)

모바일 메뉴 열기

용산혁신지구 소개

[평생온] : 수요역사문화산책. 전쟁기념관 사로잡다
수요역사문화산책 (2).jpg

강의 : 수요역사문화산책 

취재일 : 2019. 11. 20.
 
장소 : 전쟁기념관 문화아카데미실



전쟁기념관에서 종종 전쟁에 관한 역사강의를 하는데요. 산책하듯 전쟁기념관을 돌아보고 강의도 들으면 은근 알차고 뿌듯하더라구요.

강의장인 문화아카데미는 정문으로 들어가서 오른쪽으로 안내판을 따라 가면 나오는데요. 꽤 큰 강의실에 수강생들이 꽉 차 있었어요.

손자병법에 대한 강의는 전쟁기념회 정대현 사무총장님이 해주셨어요.

손자병법 하면 가장 많이 알고 있는 "지피지기 백전백승"이라는 말 실제 손자병법에는 저런 말이 없다고 해요.

지피지기 백전불태(적군을 알지 못하고 아군도 알지 못하면 싸울 때마다 위태롭다.)라는 말이 지피지기면 백전백승이라는 말로 흔히 쓰이게 된 거라고해요.

그리고 손자병법의 내용을 4가지로 요약을 하자면 가급적 전쟁하지 마라. 불패의 군을 육성하라. 전장의 주도권을 장악하라. 반드시 승리하라 ?

일단 가장 중요한 것은 전쟁은 하지 마라라는 거죠. 이게 기본 원칙일 것 같아요. 어쩔 수 없이 전쟁을 하게 된다면 불패의 군을 육성하라.

부하에 대한 사랑이 지극하고 일당백을 하는 군사를 키우라는 겁니다. 하지만 적은 군으로 승산 없는 전쟁은 하지 말라는 거죠.

실제 이순신장군도 적은 군으로 싸워서 이긴게 명량해전 하나래요. 계산을 해서 승산이 있는 경우에만 전쟁을 하는데 대부분 더 많은 군사로 싸움을 했다고 해요.


손자병법에 대해 저도 다시 한 번 공부해봐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하지만 결론은 전쟁이나 싸움은 하지 말아야 한다는거죠.

전쟁기념관에서 항상 느끼던 바와 같은 손자병법의 강의를 통해 다시 한 번 평화를 추구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된 시간이었습니다.

평생온 : 황선영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용산구청이(가) 창작한 `2020년 용산구 평생학습 우수프로그램 지원사업 공고 `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